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오체투지 유감

오체투지란 이마를 포함한 신체의 다섯 군데를 땅에 붙여 상대에 대한 최고의 존경과 절대적 굴복을 표현하는 것이다. 봉건시대에 신이나 절대군주를 향해 가련한 신민들이 오체투지를 함으로써 목숨을 구하고 은혜를 입었다.

그 오체투지는 오늘 자본주의 막바지, 사회주의 전야에 부활했다. 누가 누구를 향해? 이윤과 노동자 목숨 사이에 선택을 묻는다면 1초의 망설임도 없이 이윤을 택할 금융자본에게, 그들의 이해를 철저히 지킬 것을 명받아 가공할 양의 자금을 지원 받고 그들의 원조에 힘입어 부정선거로 당선되고 세월호 등을 통해 그 살인적 인권감수성을 의심의 여지없이 드러낸 박근혜 정권을 향해, 노동자들이, 온몸을 땅에 붙인다. ‘선처’를 호소한다. 가망 없는, 욕된 그 ‘선처’는 노동자들의 “승리”일 것이라고 주장된다.

오체를 차갑고 더러운 땅에 던져, 내 몸에서도 제발 이윤을 짜내달라고 애원한다. 원하는 것은 더 이상 없다고, 오직 그뿐이라고 오체투지로 증명한다. 변혁, 좌파, 진보, 사회주의의 이름으로 내던진다. 노동계급의 기개와 투지를, 이윤지상체제에 대한 적개심을, 인류의 유일한 미래를, 조아려, 저 차갑고 잔인하고 더러운 지배계급의 발밑에 투지한다.

?

  1. No Image notice by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by 볼셰비키-레닌주의자
    Views 7409 

    볼셰비키그룹 학습 목록 2021년 1월 15일 수정

  2. No Image 22Mar
    by K
    2015/03/22 by K
    Views 558 

    정치가들에게 자비로울 수 없는 까닭

  3. No Image 04Mar
    by K
    2015/03/04 by K
    Views 419 

    교양에 대하여

  4. No Image 06Feb
    by K
    2015/02/06 by K
    Views 331 

    오체투지 유감

  5. No Image 17Dec
    by K
    2014/12/17 by K
    Views 385 

    파시즘의 준동에 대하여

  6. No Image 06Apr
    by IBT
    2014/04/06 by IBT
    Views 1022 

    국제볼셰비키그룹IBT 새 한글문서 등록 알림

  7. No Image 24Jan
    by K
    2014/01/24 by K
    Views 2078 

    철도파업과 반민영화 투쟁 승리를 위하여

  8. No Image 08Sep
    by K
    2013/09/08 by K
    Views 2035 

    말리는 시누이가 미운 이유

  9. 자칭 좌파 쫌팽이들

  10. No Image 29Aug
    by K
    2013/08/29 by K
    Views 2153 

    우리는 매일 내란을 꿈꾼다

  11. No Image 14Aug
    by K
    2013/08/14 by K
    Views 2308 

    이른바 ‘반북’에 대하여

  12. No Image 10Aug
    by K
    2013/08/10 by K
    Views 1855 

    벗에게: 최소 저항선을 찾지 않는 것, 그것이 우리의 첫 번째 강령입니다.

  13. 노동자의 책 소식지 5호

  14. No Image 08Jun
    by 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2013/06/08 by 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Views 2385 

    연속혁명이란 무엇인가? 기본 정식들

  15. No Image 01Jun
    by 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2013/06/01 by 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Views 2437 

    사실의 검증을 이기지 못한 이론(국가자본주의론), E. 만델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