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이쪽에서 얼쩡거리다가
이쪽 인심으로 밥도 먹고 술도 마시고 이름도 얻다가
더불어 어깨도 겯고

우정과 의리가 이러니저러니 떠벌이다가

험악한 상황이 되자 
포화를 피해 이쪽을 버리고 저쪽으로 넘어간 자들이
동료들이 뭇매 맞는 걸 지켜보던 자들이
맞아 싸다고 떠벌이던 자들이

이제 
왜 자신들을 그리 혹독하게 대하느냐고 

투정을 부린다.
왜 적처럼 대하느냐고 엄살을 부린다.

몰라서 하는 투정이 아니라는 걸
사악한 엄살이라는 것을 알지만
늘 걸치던 한쪽 다리의 허전함으로 인한 

투정이고 엄살이라는 것을 알지만


이유를 서로 확인하고 싶다.


그대들의 반성을 구하자는 뜻이 아니라, 
우리의 인심을 단도리하기 위하여
그 이유를 말하려고 한다.

좋게 말하면 넉넉하고, 독하게 말하면 어리바리한 

이쪽 인심으로,
또 흐릿한 눈이 되고 마음이 약해져 
경계를 허물고 그대들을 다시 이쪽으로 들일까 봐,
대오각성, 뼈저린 반성도 없는 그대들을 

다시 틈틈이 끼워넣어 대열을 균열시킬까 

두렵기 때문에


바로 그 모지리 인심 때문에 착취와 수탈이 끝나지 않고
그 죗값을 

등골 휘는 피땀과 애틋한 목숨으로 갚아야 하는 것을 알기 때문에
확인해 두려는 것이다.

왜 당신들을 적처럼 대하냐고?

왜냐하면, 
지금 이 순간 적이기 때문이다. 

적의 도구이기 때문이다.


그대들 배신의 눈빛은 

우리들 몸을 훑어 수색하는 적의 전조등이고,
그 혓바닥은 

우리들 방어선 틈을 넓히는 적의 쐐기이고 빠루이고
그 배신의 손가락질은 

반격해야 할 우리들 손발을 옭아매는 적의 오랏줄로 쓰이고 있기 때문이다.

가장 큰 적은 
적이 아니라

우리들 내부, 적의 의식이기 때문이다.
그 의식이 우리들 살점을 떼내고 
뼈를 헤집는

적의 도구가 되기 때문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관리 원칙 볼셰비키 2022.05.05 42
공지 볼셰비키그룹 학습 목록 2021년 1월 15일 수정 file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7665
49 12.31. 송박영신 10차 범국민행동의 날 file 불꽃 2016.12.29 151
48 박근혜 즉각퇴진 9차 범국민 12/24 촛불행동 file 불꽃 2016.12.23 138
47 12.17. 박근혜 즉각 퇴진! 공범처벌-적폐청산의 날 2 file 선봉 2016.12.15 204
46 경제위기를 수수방관하고 책임전가하는 재벌정권은 물러나야 합니다. 1 불꽃 2016.12.11 197
45 노동자계급은 노동자정부 건설하라는 볼세비키의 제안에 응답하라!! 선봉 2016.12.05 195
44 조선소 하청 노동자들의 정권퇴진 1박2일 거리행진 (12.2.-3.) file 불꽃 2016.12.03 162
43 학습투쟁으로 선전가조직을 건설하자!! 선봉 2016.11.20 242
42 현시기에 있어서 우리의 임무 선봉 2016.10.22 269
41 쌀값폭락, 한미FTA가 주범이다. 농림부장관 해임하라!! 양철북 2016.09.25 146
40 [철도 파업 결의대회 선전물]<노동자의 책>에 대한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노동자의책국가보안법탄압저지공동행동 2016.09.21 349
39 자유좌파연대 창립선언문 자유좌파연대 2016.08.16 248
38 학습지노조 재능교육 투쟁승리를 위한 지원대책위원회는 종탑어용세력을 철저하게 단죄할 때까지 싸울 것입니다. 학습지노조재능교육투쟁지원대책위 2016.06.14 212
37 안녕하세요 원커넥트 2016.06.10 199
36 5/29(일)오후2시~ 민주노총13층, 마르크스주의 운동 평가와 전망 2차 대토론회 file 대토론회 준비모임 2016.05.13 319
35 아고라 볼셰비키총서 토론회 『레닌과 전위당』 볼셰비키 2016.04.19 83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