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ML주의 세계관이 20세기와 현재의 개도국에서 유행하는것을 어느정도 '실재하는 현실이자, 현실적인 실재'로 파악하고, 과소소비로 인한 자본주의가 도태된다는 논지의 ML주의 세계관을 오랫동안 합리적이라고 받아들여왔습니다만, 볼셰비키-레닌주의에 대해 학습하다보니, 역사는 결국 레닌 동지보단 로자 동지의 손을 들어준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기 시작하였습니다, 생산수단의 산업노동자계급 지배가 전제되지 않는 한 사회주의는 불가능하다는 BL주의(어감이 거시기하지만 이하 동일표기하겠습니다)의 주장으로 로자를 읽어보니, 이것이 진정한 역사변증법이구나 싶었습니다

전 여기서 세가지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1.ML주의는 BL주의의 필요관계로써의 사상인가요? 상당한 교집합 관계를 가진 다른 사상인가요? 아니면 케인스주의와 시카고학파 반동들 만큼이나 불편한 공존관계의 사상 이상 이하도 아닌가요?
2.스탈린 치하의 소련에선 농민들이 감자 찾으러 다니며 고생하는 와중에도 어쨌든 트랙터를 한대 못만드는 나라가 핵보유국으로 발전했는데, 반수정주의 스탈린주의식 DIAMAT은 천동설과 같지만 사회주의 건설에 있어 작동은 했다고 봐야하는 철학인가요?
천동설을 독실하게 믿던 유럽 항해사들도 당시의 천문학으로 충분히 최신 방식의 해상무역을 하는게 가능했듯이요
3.BL주의 세계관에선 반동집단의 대대적 궐기나, 과학발전 정체, 재정위기, 천재지변 등의 사태로, 소련 몰락과 같은 사회주의 국가에서도 불가역적으로 존재할 수밖에 없는 (정식 어휘는 아니지만)일종의 '자연 공황'에 대해서 노동자계급의민주주의가 해결방안을 제시할 수 있다고 보나요?
소련이 몰락 과정의 극적 전개가, ML주의자들이 추종하던 과소소비론이 문서고 속에 쳐박힌고 10년이 안됐을때의 일인 것이란게 큰 의미를 시사한다고 생각합니다

모든 인용구와 참조문헌을 통해 지적과 설명을 받고 싶으나, 코로나로 인해 도서관에 접근하기가 힘든점을 감안해서 답변해주셨음 합니다
?

  1. No Image notice by 볼셰비키 2022/05/05 by 볼셰비키
    Views 43 

    자유게시판 관리 원칙

  2. No Image notice by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by 볼셰비키-레닌주의자
    Views 7666 

    볼셰비키그룹 학습 목록 2021년 1월 15일 수정

  3. 질문 다섯가지. 천천히 답변하셔도 됩니다

  4. No Image 17Dec
    by K
    2014/12/17 by K
    Views 395 

    파시즘의 준동에 대하여

  5. No Image 08Feb
    by 독자정치선언
    2017/02/08 by 독자정치선언
    Views 404 

    노동자계급의 독자적 정치세력화를 보수 야당 지지로 팔아먹지 말자!(선언자 253명 명단 포함)

  6. No Image 04Mar
    by K
    2015/03/04 by K
    Views 425 

    교양에 대하여

  7. [행사안내] 맑스코뮤날레 볼셰비키그룹 기획세션 <소련 붕괴에 대한 맑스주의적 분석>

  8. 레닌저작선

  9. No Image 17Oct
    by 단결선봉
    2017/10/17 by 단결선봉
    Views 560 

    트럼프의 방한에 반대한다.

  10. No Image 22Mar
    by K
    2015/03/22 by K
    Views 563 

    정치가들에게 자비로울 수 없는 까닭

  11. 사파 노동영화 열전 "노동이 영화를 만났을 때"

  12. No Image 03Nov
    by 선봉
    2017/11/03 by 선봉
    Views 585 

    트럼프의 방한에 반대한다 2.

  13. 칼 맑스 프리드리히 엥겔스 저작선집 1

  14. No Image 16Oct
    by 불꽃
    2017/10/16 by 불꽃
    Views 605 

    복지사회인가 사회주의인가?

  15. No Image 12Oct
    by IBT
    2019/10/12 by IBT
    Views 613 

    IBT와 결별하게 된걸로 알고있는데

  16. 제2인터내셔널의 붕괴

  17. No Image 21Oct
    by 선봉
    2017/10/21 by 선봉
    Views 681 

    한국 사회운동, 일본을 쫓을 것인가, 독일을 쫓을 것인가?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