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미국의 ‘대중조작’ 연출가들은 트럼프 불복 쇼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를 통해 ‘실업, 인종차별, 제국주의 깡패 행각’ 등 진짜 문제를 감추고 지배체제를 새 얼굴로 일신하는 데에 성공했다. 새로운 환상을 몽실몽실 피어올렸고, 분노하던 노동계급의 발길을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한두 달 전만 해도 음흉한 이 매스미디어들은, 그가 이번 대선을 불복할 것이라는 둥 쿠데타가 기획되고 있다는 둥 하는 흉흉한 소문을 퍼뜨렸다. 총기 든 극우깡패들이 투표소를 에워싼 장면을 대대적으로 보도하기도 했다. 그런데 오늘은 바이든이 제 반려견과 다정히 놀다 발목이 삐었다고 대대적으로 보도한다. 트럼프가 얼른 나으시라는 트윗을 바이든에게 날렸다는 스윗한 보도를 그 뒤에 이었다. 대선불복 쇼는 이제 마무리 지을 테니 지나친 긴장은 이제 풀고 다음 쇼를 기대하라는 연출 지시일 것이다. 이렇게 미래의 잠재적 지배자 노동인민은, 간식 한 줌과 목줄에 차분히 길들여지는 개돼지로 전락한다.

한편, 남한에서는 윤석열 쇼가 해를 넘겨가며 성황 중이다. 제 손으로 제 목을 조르는 이 해괴한 자해 쇼는 상대를 바꿔가며 끝없이 연장 공연 중이다. 모두들 TV 앞에 손에 땀을 쥐고 모여앉아 세기의 이 승부가 어떻게 귀결될지 지켜보고 있다. 그 사이, ‘듣보잡’이던 윤석열은 희대의 명배우 반열에 올랐다. 이 쇼가 방영되는 사이 ‘삼성-최순실-이재용 커넥션, 세월호, 사드, 부동산 급등, 실업, 연일 이어지는 산업재해, 비정규직 문제, 북미 갈등’ 등 이 사회의 진짜 문제는 죄다 뒷전으로 밀쳐졌다. 오늘 남한에서도, 미래의 지배계급은 자본주의의 순한 반려인으로 길들여지고 있다. 조만간, 이 성공적 쇼를 연출한 그 기획자들에게는 후한 보너스가 하사될 것이다.

TAG •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세계정세 미얀마 군부독재와 노동계급 : 몇몇 좌익의 아주 해로운 인식 1 볼셰비키 2021.04.20 891
» 세계정세 미래의 지배계급을 자본주의의 순한 반려인으로 만드는 ‘대중조작’ 연출가들에 대하여 볼셰비키 2020.11.30 544
30 세계정세 무미아 아부-자말 방어 운동 볼셰비키 2015.04.25 2836
29 세계정세 ‘맑시즘 2012’ 참관기 4: ‘오늘날 그리스의 경제·정치 위기와 저항’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5125
28 세계정세 ‘맑시즘 2012’ 참관기 3: ‘중국의 부상과 미국의 귀환—동아시아는 어디로?’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7874
27 세계정세 [영상] 미국 샌프란시스코 영사관 앞 남한철도파업 지지 1, 2차 연대투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3934
26 세계정세 [영상] 미국 샌프란시스코 영사관 앞 남한철도파업 연대투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2657
25 세계정세 2020년 12월 한국과 미국 주식 역대 최고가 경신 의미에 대하여 file 볼셰비키 2020.12.16 2141
24 세계정세 (IBT) 퀘벡 학생들이 길을 보여주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76
23 세계정세 (IBT) 카탈루냐의 독립을! 마드리드 정부의 억압을 분쇄하자! 5 볼셰비키 2017.10.17 138367
22 중동/아프리카 (IBT) 짐바브웨 : 클리프주의자의 독이 묻은 ‘승리’(24호, 200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6409
21 중동/아프리카 (IBT) 중동의 격변 : 제국주의 범죄와 음모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9.19 4450
20 세계정세 (IBT) 제레미 코빈과 계급투쟁정치 볼셰비키 2015.11.13 2441
19 세계정세 (IBT) 자본주의의 나락(32호, 2010)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968
18 남미와 베네수엘라 (IBT) 일관된 카스트로 추종이 반스 추종으로 이어지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57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