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정의당의 민중경선파기에 대하여

 

 

정의당은 애초부터 자본가 정당이다(정의당 성격 규정 참고). ‘민중타이틀을 가지게 되면, 자기보다 왼쪽의 노동 · 시민 단체 다수의 지지를 얻고, 양당 체제에 식상한 유권자에 호소하기도 유리하므로 이용해 먹을 생각은 있지만, 이른바 민중 진영에 들어올 생각은 전혀 없다.

 

자기의 유불리를 따질 뿐, ‘자기 외의 민중 후보 단일화에 승복할 생각은 정의당과 심상정 안중에 애당초 없을 것이다. ‘자기 외의 민중 후보 당선은 정의당 계산에 없을, 예기치 못한 사고이다. 그런데 혹시나 그러한 사고가 터지면, ‘승복 안 할 경우 정치적 평판에 큰 흠이 생기고, 그렇다고 승복할 수는 더더구나 없는난처한 상황에 정의당과 심상정은 처하게 된다. 그것을 걱정하기에 여론조사우위 방식을 결코 포기할 수가 없는 것이다.

 

그렇다면 문제는 정의당에 있지 않다. 정의당을 민중이니 진보좌파니 하며 불러주고 노동계급의 친구로 소개하는, 눈 흐린 노동대오 지도자들에 있을 뿐.

?

  1. 정의당의 ‘민중경선’ 파기에 대하여

  2. 민주당 정권의 박근혜 사면이 노동계급에 주는 교훈

  3. 짜고 치는 자본주의 정치판: 서로가 서로의 알리바이가 되는 자본가 계급 두 분파

  4. 4.27시대연구원 이정훈 국가보안법 구속과 민주당 정권

  5. 민주당 문재인 정권의 최대 성과

  6.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단평

  7. 한반도 갈등의 본질과 노동계급의 대응

  8. 북핵과 평화협정에 대한 짧은 논평

  9. <노동자의 책> 대표 이진영에 대한 국가보안법 탄압을 규탄한다!

  10. 박근혜퇴진 투쟁과 과제

  11. 박근혜 퇴진! 노동자 정부!

  12. 박근혜 · 최순실 정국과 노동계급의 대응

  13. 문제는 최순실만이 아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