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가족 사유재산 그리고 국가의 기원 l 계명교양총서 47

프리드리히 엥겔스 (지은이) | 이현지 (옮긴이) | 계명대학교출판부 | 2008-03-05



가족 사유.jpg




bd_t06.gif

역주자 서문
저자 서문(제1판)

Ⅰ.선사시대의 문화의 단계들
Ⅱ.가족
Ⅲ.이로쿠오이 씨족
Ⅳ.그리스인 씨족
Ⅴ.아테네 국가의 발흥
Ⅵ.로마의 씨족과 국가
Ⅶ.켈트인과 게르만인의 씨족
Ⅷ.게르만인의 국가 형성
Ⅸ.미개와 문명

해설
엥겔스 연보



bd_t09.gif

p_dot.gif 최근작 :<공산당 선언>,<꼼당 선언>,<공산주의 선언> … 총 85종 (모두보기)
p_dot.gif 소개 :
1820년 독일 바르멘에서 태어났다. 카를 마르크스와 함께 마르크스주의를 창시한 철학자이다.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났지만, 노동자들의 비참한 생활을 접하면서 노동운동에 투신하고 노동자 계급을 정치 세력으로 만드는 데 몰두했다. 1844년부터 마르크스와 협력하여 저술 활동을 하면서 사상적 동지로서 관계를 맺는다. 마르크스와 함께 『신성 가족』, 『독일 이데올로기』, 『공산당 선언』 등을 썼으며, 『반듀링론』, 『가족, 사적 소유, 국가의 기원』, 『루트비히 포이어바흐와 독일 고전철학의 종말』, 『자연변증법』 등을 단독으로 저술했다. 마르크스 사후에 그의 유고를 정리하여 『자본론』 2, 3권을 출간했다. 1895년 영국에서 사망했다.

?
  • ?
    ldy 2018.09.09 21:49
    안녕하세요 사회주의에 관심이 생긴 학생입니다.공산당 선언에서
    사유재산은 '공산주의의 특징은 소유 일반을 폐지하는 것이 아니라 부르주아적 소유를 폐지하는 것이다.' 라고 서술되어있는데
    이 말은 토지,공장등의 생산수단의 개인 소유를 폐지하고 일반적인 사유 재산 (TV,의류,술 담배와 같은 기호식품)은 유지된다는 건가요?
    물어볼만한곳이 없어 여기에 씁니다.
  • ?
    볼셰비키 2018.09.10 15:14

    좋은 질문 감사하고, 사회주의에 관심 있는 분을 만나 반갑습니다.
    이런 방식으로 질문하셔도 좋고 아니면 첫 화면에 있는 이메일로 질문을 주셔도 좋습니다.

    문제가 되는 '소유' 즉, 폐지되어야할 부르주아적 소유는 '생산수단'입니다. Idy님이 언급하신 의류, 술, 담배 등과 같은 '개인 소비품'은 생산수단 즉,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내는 도구가 아니므로 폐지되거나 말거나 할 대상이 아닙니다.

    대답이 되었는지요?


  1. 제8회 맑스코뮤날레 볼셰비키그룹 기획세션 <러시아혁명과 볼셰비키전술>

    Date2017.05.02 By볼셰비키 Views686
    read more
  2. 아고라 볼셰비키총서 토론회 『레닌과 전위당』

    Date2016.04.19 By볼셰비키 Views674
    read more
  3. 볼셰비키 학습모임

    Date2014.01.24 By볼셰비키-레닌주의자 Views5801
    read more
  4. 노동자의 책 소식지 4호

    Date2013.05.24 By노동자의 책 Views1974
    Read More
  5. 사실의 검증을 이기지 못한 이론(국가자본주의론), E. 만델

    Date2013.06.01 By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Views2195
    Read More
  6. 연속혁명이란 무엇인가? 기본 정식들

    Date2013.06.08 By거대한 도약의 가능성 Views2225
    Read More
  7. 노동자의 책 소식지 5호

    Date2013.06.25 By노동자의 책 Views1786
    Read More
  8. 벗에게: 최소 저항선을 찾지 않는 것, 그것이 우리의 첫 번째 강령입니다.

    Date2013.08.10 ByK Views1759
    Read More
  9. 이른바 ‘반북’에 대하여

    Date2013.08.14 ByK Views2174
    Read More
  10. 우리는 매일 내란을 꿈꾼다

    Date2013.08.29 ByK Views2027
    Read More
  11. 자칭 좌파 쫌팽이들

    Date2013.08.30 ByK Views1852
    Read More
  12. 말리는 시누이가 미운 이유

    Date2013.09.08 ByK Views1953
    Read More
  13. 철도파업과 반민영화 투쟁 승리를 위하여

    Date2014.01.24 ByK Views1776
    Read More
  14. 국제볼셰비키그룹IBT 새 한글문서 등록 알림

    Date2014.04.06 ByIBT Views884
    Read More
  15. 파시즘의 준동에 대하여

    Date2014.12.17 ByK Views263
    Read More
  16. 샤를리 엡도 사건과 관련하여

    Date2015.01.26 ByK Views462
    Read More
  17. 오체투지 유감

    Date2015.02.06 ByK Views22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