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가족 사유재산 그리고 국가의 기원 l 계명교양총서 47

프리드리히 엥겔스 (지은이) | 이현지 (옮긴이) | 계명대학교출판부 | 2008-03-05



가족 사유.jpg




bd_t06.gif

역주자 서문
저자 서문(제1판)

Ⅰ.선사시대의 문화의 단계들
Ⅱ.가족
Ⅲ.이로쿠오이 씨족
Ⅳ.그리스인 씨족
Ⅴ.아테네 국가의 발흥
Ⅵ.로마의 씨족과 국가
Ⅶ.켈트인과 게르만인의 씨족
Ⅷ.게르만인의 국가 형성
Ⅸ.미개와 문명

해설
엥겔스 연보



bd_t09.gif

p_dot.gif 최근작 :<공산당 선언>,<꼼당 선언>,<공산주의 선언> … 총 85종 (모두보기)
p_dot.gif 소개 :
1820년 독일 바르멘에서 태어났다. 카를 마르크스와 함께 마르크스주의를 창시한 철학자이다.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났지만, 노동자들의 비참한 생활을 접하면서 노동운동에 투신하고 노동자 계급을 정치 세력으로 만드는 데 몰두했다. 1844년부터 마르크스와 협력하여 저술 활동을 하면서 사상적 동지로서 관계를 맺는다. 마르크스와 함께 『신성 가족』, 『독일 이데올로기』, 『공산당 선언』 등을 썼으며, 『반듀링론』, 『가족, 사적 소유, 국가의 기원』, 『루트비히 포이어바흐와 독일 고전철학의 종말』, 『자연변증법』 등을 단독으로 저술했다. 마르크스 사후에 그의 유고를 정리하여 『자본론』 2, 3권을 출간했다. 1895년 영국에서 사망했다.

?
  • ?
    ldy 2018.09.09 21:49
    안녕하세요 사회주의에 관심이 생긴 학생입니다.공산당 선언에서
    사유재산은 '공산주의의 특징은 소유 일반을 폐지하는 것이 아니라 부르주아적 소유를 폐지하는 것이다.' 라고 서술되어있는데
    이 말은 토지,공장등의 생산수단의 개인 소유를 폐지하고 일반적인 사유 재산 (TV,의류,술 담배와 같은 기호식품)은 유지된다는 건가요?
    물어볼만한곳이 없어 여기에 씁니다.
  • ?
    볼셰비키 2018.09.10 15:14

    좋은 질문 감사하고, 사회주의에 관심 있는 분을 만나 반갑습니다.
    이런 방식으로 질문하셔도 좋고 아니면 첫 화면에 있는 이메일로 질문을 주셔도 좋습니다.

    문제가 되는 '소유' 즉, 폐지되어야할 부르주아적 소유는 '생산수단'입니다. Idy님이 언급하신 의류, 술, 담배 등과 같은 '개인 소비품'은 생산수단 즉,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내는 도구가 아니므로 폐지되거나 말거나 할 대상이 아닙니다.

    대답이 되었는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볼셰비키그룹 공개토론회 <홍콩, 좌익 그리고 노동계급> file 볼셰비키 2019.09.17 30
공지 볼셰비키 학습모임 file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5867
115 정치가들에게 자비로울 수 없는 까닭 K 2015.03.22 455
114 [행사안내] 맑스코뮤날레 볼셰비키그룹 기획세션 <소련 붕괴에 대한 맑스주의적 분석> 볼셰비키 2015.05.09 369
113 교양에 대하여 K 2015.03.04 329
112 최근에 촘스키 선생의 저작을 읽고 궁금한게 많아진 청년입니다, 볼셰비키그룹의 입장에서 촘스키 선생을 어떻게 평가하는지 여쭤보고싶습니다 4 잉여인간 2019.02.12 308
111 '다른세상을 향한 연대'에 '트로츠키와 좌익반대파 - 신화와 진실'이란 글이 있던데 1 입문 2018.06.10 308
110 맑스주의라는 용어에 대해. 3 단결 2018.01.19 304
109 대통령탄핵과 국회의원소환제 입법화를 요구하며 거리에서 투쟁하자!! 노동총동맹 2016.04.17 292
108 프랑스에서 일어나는 노란조끼 운동에 대한 볼셰비키의 반응은? 1 ldy 2019.01.02 273
107 파시즘의 준동에 대하여 K 2014.12.17 265
» 가족 사유재산 그리고 국가의 기원 2 file 노동자의 사상 2017.10.09 261
105 트럼프의 방한에 반대한다 2. 선봉 2017.11.03 242
104 여성노동자 건강상식-3.8여성노동자의 날을 맞이하여 노정투 2016.03.07 240
103 노동자계급의 독자적 정치세력화를 보수 야당 지지로 팔아먹지 말자!(선언자 253명 명단 포함) 독자정치선언 2017.02.08 233
102 한국 사회운동, 일본을 쫓을 것인가, 독일을 쫓을 것인가? file 선봉 2017.10.21 227
101 [철도 파업 결의대회 선전물]<노동자의 책>에 대한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노동자의책국가보안법탄압저지공동행동 2016.09.21 2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