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2017년 제9기 민주노총 위원장단 결선투표에서 기호 2번 이호동/고종환/권수정 후보조를 비판적으로 지지한다.


그 이유는,


첫째, 자본가정당인 정의당에 대한 성격규정이 모호하고, 개량을 넘어 자본주의 자체에 대한 타격이 미약하지만, 최소한 기호2번 후보조는 '계급 vs 계급'의 정치를 내세우며 노동계급의 정치·조직적 독립성을 명목적으로나마 선명히 제기하기 때문이다.


둘째, 평화협정이라는 외교 형식으로 한반도와 동아시아 평화가 가능하다는 환상을 가지고 있으나, 기호 2번 후보조는 북-미 갈등과 한반도 전쟁위기의 근본원인이 미제국주의라는 것을 분명히 적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셋째, 철도노조 전위원장 김명환을 앞세운 기호1번 후보조는 2013년의 철도파업을 자랑스러운 투쟁 성과인 것처럼 내세우지만, 실제로 2013년 파업의 종결은 당시 조합원들의 투쟁의지와 달아오른 정세를 무력화시킨 굴욕적이고 배신적인 것이었다. 그 점을 분명히 하지 않고 용인한다면, 앞으로 배신이 상례가 될 것이기 때문이다.


2017년 12월 21일


볼셰비키그룹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국제항만창고노동조합(ILWU)의 투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492
83 제국주의와 전쟁 (IBT) 미국: 이라크에서 꼬이다(28호, 2006)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479
82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다함께는 언급하지 않는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441
81 세계정세 (IBT) 쇠퇴하는 미 제국(帝國): 세계질서의 재구축과 제국주의 경쟁의 격화(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437
80 스탈린주의 어느 스탈린주의자와의 대화 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337
79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비정규직 투쟁과 우리의 과제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325
78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다시 읽어보는 [무엇을 할 것인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319
77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착란적 사상 ‘남녀적대주의’와 그 복무자들 볼셰비키 2017.11.11 3246
76 강령 (IBT) 이행 요구들 : 코민테른에서 제 4 인터내셔널까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3.06.26 3229
75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소련의 사회성격에 대하여(6호, 198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175
74 세계정세 [영상] 미국 샌프란시스코 영사관 앞 남한철도파업 지지 1, 2차 연대투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1.24 3168
73 제국주의와 전쟁 (IBT) 혼돈 속의 중동 file 볼셰비키 2016.03.20 3163
72 한국정세 박근혜 퇴진! 노동자 정부! 1 file 볼셰비키 2016.11.19 3143
71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프랑스 ‘최초고용계약법’ 반대 투쟁(29호, 200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138
70 세계정세 (IBT) 자본주의의 나락(32호, 2010)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12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