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풍자는 약자가 강자에 대해 쓰는 무기이다. 약자의 하소연이고 정신승리이다.

 

경제적 정치적 사회적으로 억압당하면서도, 상대를 타격할 이렇다 할 방법이 없을 때, 그 힘의 불균형을 호소하고 부조리를 고발하며 사회적 관심을 이끌어내려는 안간힘이다.

 

그런데 강자가 이미 경제적 정치적 군사적 방법을 동원하여 약자의 자존심을 한정없이 짓밟고 거주지와 공동체를 약탈하고 목숨까지 빼앗아 왔으면서, 쓰러져 피 흘리는 상대의 약점을 자신의 막강한 언론매체로 전 세계에 조롱하는 것마저 감내해야 한다고? 그것이 풍자이고 표현의 자유이므로?

 

제국주의자들은 그러한 방식으로 경제적 정치적 사회적 군사적 우위에 더하여 심지어 문화적이고 도덕적인 우위까지 차지하겠다는 것이다. 그렇게 구축된 문화적이고 도덕적인 우위를 통해 자신들의 경제적 군사적 지배를 정당화하려는 것이다. 그리고 실제로 마음껏 그렇게 한다. 강하니까. 상대의 목을 베어들고, 그 잘린 목의 추함과 그 추한 목의 배경이 된 문화의 저열함에 대하여 고상하고 문명적인논의마저 즐긴다.

 

사방에 불을 지르고 바수고 살점을 늘어놓았으면서, 거기서 날아드는 재와 불꽃 그리고 진동하는 피비린내와 썩은 내로부터 어떻게 자유로울 수 있기를 기대하나? 재와 불꽃 썩은 내에 대해 분노하자고? 그런 것들로부터 자유롭기 위해서는 불을 끄고 학살을 멈추어야 한다. 방화범과 학살자들을 제압해야 한다. 당신들의 분노가 진짜라면, 그 분노는 재와 불꽃이나 불쾌한 냄새 따위를 향해서가 아니라, 그것을 낳은 원흉들을 향해야 한다.

 

우리는 민간을 향한테러에 결연히 반대한다. 그러나 그 주된 까닭은 그것이 부도덕하기 때문이 아니다. 그것이 제국주의와 맞서 싸우는 방법으로 효과적이지 않기 때문이다. 피억압 인민이 진짜 목표물을 올바로 보지 못하게 만들고 피억압 인민을 분열시키며 피억압 인민이 억압을 끝장 낼 수 있는 자신의 진짜 강력한 힘의 발견을 늦추기 때문이다.


2015년 1월 19일

?
  • ?
    보스코프스키 2020.10.23 10:35
    또한 이 '민간을 향한' 무차별 습격의 원인 중 하나는 전략적 불균형 에도 존재하는데 저들 소위 풍자진영 샤를리 앱도와 같은 진영들은 이 전략적 불균형 마저 부지불식간 이상에서 긍정하고 있기까지 힙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9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이란, 민족주의, 제국주의 (2018년 5월 29일) 볼셰비키 2021.01.03 17
238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1979년 이란 ‘혁명’ 성격 요약 (2017년 7월 4일) 볼셰비키 2021.01.03 24
237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IBT의 정치적 파산과 붕괴 (2018년 10월 28일) 볼셰비키 2021.01.03 36
236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BT 분파의 탈퇴서에 대하여 (2018년 10월 7일) 볼셰비키 2021.01.03 38
235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이집트, 터키, 브라질 등 주제 IBT 내부 논쟁에 제출한 문서들 (2013~2017년) 볼셰비키 2021.01.03 38
234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브라질 RR그룹과의 토론: 제국주의, 민족해방 그리고 연속혁명 file 볼셰비키 2021.01.07 64
233 세계정세 미래의 지배계급을 자본주의의 순한 반려인으로 만드는 ‘대중조작’ 연출가들에 대하여 볼셰비키 2020.11.30 75
232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적 연속성 IBT로부터의 분립과 혁명 사상의 연속성: ‘영미 국수주의’로부터 레닌-트로츠키 혁명사상을 방어하자! 볼셰비키 2021.01.02 87
» 기타 샤를리 엡도 사건과 관련하여 1 볼셰비키 2020.10.19 138
230 선거전술 2020년 4월 총선에 대한 짧은 평가 file 볼셰비키 2020.05.01 218
229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철도파업과 반민영화 투쟁 승리를 위하여 볼셰비키 2020.04.02 281
228 선거전술 미국 대선 촌평 볼셰비키 2020.11.09 303
227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가짜뉴스’와 노동자연대의 위선 3 file 볼셰비키 2020.09.30 310
226 세계정세 2020년 12월 한국과 미국 주식 역대 최고가 경신 의미에 대하여 file 볼셰비키 2020.12.16 366
225 세계정세 벨라루스 사태에 대하여: 자본주의 반혁명과 제국주의 정권교체 시도를 격파하자! 볼셰비키 2021.01.15 3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