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버스 등 사회서비스에 대한 정책>


아기돌봄과 유치원을 포함한 교육
버스, 택시, 지하철, 철도 등의 교통
항만, 공항, 고속도로 등의 사회기반시설
통신, 전력, 의료, 주택 등의 사회서비스는,
산업이 고도로 사회화된 지금, 국가나 지자체 등이 공적으로 소유하고 운영하는 것이 훨씬 효율적이다. 전국적 시각으로 주도면밀한 계획 속에서 가장 저렴한 비용으로 가장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동시에 이 서비스 산업에 종사하는 노동자에게 안정적 고용과 적정 임금을 제공할 수 있다.


사회구성원 99%에게 이득이 되는 이러한 결과는 모두, 사적소유로 인한 이윤부분을 떼어낸 것만으로도 나타날 수 있는 효과이다.


지금처럼, 공적 서비스에 대한 사적소유를 허용하고 사적으로 운영하게 되면, 사적소유자 최대의 관심은 ‘어떻게 하면 공적 자원을 약탈하고 노동자 착취를 강화하여 제 배를 불릴 수 있을까’가 된다. 이용자에 대한 양질의 서비스와 고용 노동자에 대한 처우는 늘 그 다음 다음으로 밀쳐진다.


사적소유는 온갖 부패, 저열한 서비스, 노동자 착취와 학대의 온상이다.
지난 3월 사립유치원 휴업 사태에서 우리는 이를 목도한 바 있고, 지금 5월의 버스 파업을 통해 그 점을 재확인하고 있다.


노동인민을 희생시켜 사적자본을 구제하는 공공서비스의 사적소유와 ‘눈 가리고 아웅’ 식의 ‘준’공영제에 반대한다.
공적 소유와 운영으로 양질의 서비스를 저렴하게 제공하자.
안정적 고용과 적정 임금으로 공공서비스 노동자에게 인간다운 삶을 제공하자.
처우의 변화 없는 노동시간의 축소로 공공서비스의 고용을 확대하고 실업을 해소하자.

?

  1. ‘대학 평준화’와 ‘입시 폐지’ 구호에 대한 비판적 검토

    Date2019.11.24 Category강령 By볼셰비키 Views45
    Read More
  2. 홍콩 정세의 세 가지 축: 제국주의, 관료집단, 노동계급의 혁명전위

    Date2019.11.19 Category세계정세 By볼셰비키 Views183
    Read More
  3. 자본주의 입시 지옥과 미래 교육에 대하여

    Date2019.11.13 Category강령 By볼셰비키 Views121
    Read More
  4. 노동자 민주주의와 소련 경제

    Date2019.11.11 Category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By볼셰비키 Views81
    Read More
  5. 노사과연의 「홍콩 단상」 비판

    Date2019.10.21 Category'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By볼셰비키 Views388
    Read More
  6. 홍콩 시위의 우익 지도부들

    Date2019.10.12 Category세계정세 By볼셰비키 Views641
    Read More
  7. 맑시즘 2019 참관기 1: ‘홍콩의 송환법 반대 투쟁’

    Date2019.09.21 Category'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By볼셰비키 Views428
    Read More
  8. (IBT)덩샤오핑의 피비린내 나는 억압을 타도하자!/천안문 사태

    Date2019.09.09 Category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By볼셰비키 Views93
    Read More
  9. 홍콩 ‘송환법 반대 시위’에 대한 입장

    Date2019.07.19 Category세계정세 By볼셰비키 Views2190
    Read More
  10. 볼셰비키그룹 강령

    Date2019.06.16 Category강령 By볼셰비키 Views142
    Read More
  11. 신식민지의 격동: 수단, 알제리, 아이티, 말리

    Date2019.06.14 Category중동/아프리카 By볼셰비키 Views395
    Read More
  12. 제국주의 식민침략에 맞서 이란을 방어하자!

    Date2019.05.20 Category중동/아프리카 By볼셰비키 Views1011
    Read More
  13. 버스 등 사회서비스에 대한 정책

    Date2019.05.17 Category노동운동과 혁명정당 By볼셰비키 Views253
    Read More
  14. 벗에게: 최소 저항선을 찾지 않는 것, 그것이 우리의 첫 번째 강령입니다.

    Date2019.03.26 Category노동운동과 혁명정당 By볼셰비키 Views464
    Read More
  15. 야바위논리로는 한 걸음도 전진할 수 없다: 민플러스의 스탈린주의 악선동에 대해

    Date2019.03.15 Category스탈린주의 By볼셰비키 Views45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