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볼셰비키그룹 페이스북 8월 10일 게시글


우리는 평화협정 자체를 반대하지는 않는다. 양측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겠다고 나서는 국면이 있다면, 굳이 가로막아 서서 ‘그 평화협정 무효요! 평화협정 반대!’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가 반대하는 것은 제국주의 하에서 항구적인 평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부르주아들이 평화의 주체일 수도 있다는, 평화협정으로 평화가 올 것이라는 환상이다.


평화협정 자체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평화협정을 체결하라고 남한이나 제국주의 부르주아 진영에 요구(강요, 청원, 압박 등 어떤 말로 표현하든)하지 않는다. 왜냐 하면 그런 행위를 통해서 마치 제국주의 부르주아들이 평화를 가져올 주체라는 환상을 승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평화가 파괴되는 것은 자본주의가 무한한 탐욕으로 인한 호전적 체제이기 때문이다. 항구적 평화는 자본주의/제국주의 체제의 종식을 통해서만 오직 가능하다.


핵무기 포함 강력한 전쟁억지수단을 갖는 것이 당장의 평화를 위해서도 협정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도발하면, 자신도 만만찮은 보복을 받을 것이라는 것을 아는 상대는 함부로 도발하지 못한다. 약해보이고 이렇다 할 반격이 없을 것이라고 예상될 때 왕따도 시키고 폭력도 쉽게 가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들이 그렇게 당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8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메갈리아와 여성해방에 대한 우리의 입장 17 볼셰비키 2016.07.30 12399
197 제국주의와 전쟁 제국주의에 대한 <뿌리>의 기회주의적 인식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10.02 9637
196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자본주의와 동성애 억압(15호, 1995) 4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9599
195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박탈당한 아일랜드 여성의 선택권: 요구에 의한 무료 낙태를 즉각 허용하라!(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8448
194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반동적인 낙태반대 운동을 분쇄하자!: 사회주의 혁명을 통한 여성해방을!(7호, 1990년 겨울)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8073
193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맑스주의, 페미니즘, 여성 해방(19호, 199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7490
192 제국주의와 전쟁 중국은 자본주의가 아니며, 제국주의도 아니다 21 file 볼셰비키 2016.08.20 6847
191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노동자연대의 계급전선 교란 볼셰비키 2016.06.14 6740
190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국가보안법과 ‘전진’의 배신 행위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6723
189 선거전술 남한 17대 대선에 대한 국제볼셰비키그룹(IBT)의 입장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6256
188 스탈린주의 흐루쇼프의 비밀연설과 스탈린주의 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6101
187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남한 <국제사회주의자(IS)>에게 보내는 편지 - 무엇이 올바른 길인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1.20 5944
186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사랑과 결혼: 동성애, 자본주의 그리고 평등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12.10 5563
185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담배 성폭력 사건’과 관련하여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5512
184 스탈린주의 인민전선 : 새로운 배신 file 볼셰비키 2015.08.26 52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