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볼셰비키그룹 페이스북 8월 10일 게시글


우리는 평화협정 자체를 반대하지는 않는다. 양측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겠다고 나서는 국면이 있다면, 굳이 가로막아 서서 ‘그 평화협정 무효요! 평화협정 반대!’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가 반대하는 것은 제국주의 하에서 항구적인 평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부르주아들이 평화의 주체일 수도 있다는, 평화협정으로 평화가 올 것이라는 환상이다.


평화협정 자체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평화협정을 체결하라고 남한이나 제국주의 부르주아 진영에 요구(강요, 청원, 압박 등 어떤 말로 표현하든)하지 않는다. 왜냐 하면 그런 행위를 통해서 마치 제국주의 부르주아들이 평화를 가져올 주체라는 환상을 승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평화가 파괴되는 것은 자본주의가 무한한 탐욕으로 인한 호전적 체제이기 때문이다. 항구적 평화는 자본주의/제국주의 체제의 종식을 통해서만 오직 가능하다.


핵무기 포함 강력한 전쟁억지수단을 갖는 것이 당장의 평화를 위해서도 협정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도발하면, 자신도 만만찮은 보복을 받을 것이라는 것을 아는 상대는 함부로 도발하지 못한다. 약해보이고 이렇다 할 반격이 없을 것이라고 예상될 때 왕따도 시키고 폭력도 쉽게 가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들이 그렇게 당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8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맑스주의와 볼리바르 혁명: 베네수엘라와 좌익들(30호, 2008)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39
117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소련의 사회 성격에 대하여 볼셰비키 2017.08.19 4305
116 선거전술 [노정협과의 선거전술논쟁1] 계급협조를 선동하는 노정협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08
115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소련에서 반혁명이 승리하다(11호, 199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34
114 세계정세 ‘맑시즘 2012’ 참관기 4: ‘오늘날 그리스의 경제·정치 위기와 저항’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68
113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왕범서의 『회상』 서평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69
112 제국주의와 전쟁 (IBT) 제국주의와 세계불평등: 자본축적과 신식민지 약탈( 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96
111 제국주의와 전쟁 (IBT) 팔레스타인 인민을 방어하자!(26호, 2004)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07
110 혁명사 룩셈부르크 서거 100주년에 부쳐 : 누가 계승하고, 누가 매장하는가? file 볼셰비키 2019.02.27 4437
109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클리프주의자들의 계급협조주의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46
108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트로츠키주의와 전술(19호, 1997) 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57
107 남미와 베네수엘라 제국주의 식민침략에 맞서 베네수엘라를 방어하자! 5 file 볼셰비키 2019.02.10 4462
106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파시즘을 어떻게 격퇴할 것인가? file 볼셰비키 2017.09.07 4497
105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소위 ‘현실 사회주의’ 국가 성격에 관한 Q & A file 볼셰비키 2018.02.27 4500
104 선거전술 (IBT) 볼셰비키와 투표 그리고 계급노선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538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