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볼셰비키그룹 페이스북 8월 10일 게시글


우리는 평화협정 자체를 반대하지는 않는다. 양측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겠다고 나서는 국면이 있다면, 굳이 가로막아 서서 ‘그 평화협정 무효요! 평화협정 반대!’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가 반대하는 것은 제국주의 하에서 항구적인 평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부르주아들이 평화의 주체일 수도 있다는, 평화협정으로 평화가 올 것이라는 환상이다.


평화협정 자체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평화협정을 체결하라고 남한이나 제국주의 부르주아 진영에 요구(강요, 청원, 압박 등 어떤 말로 표현하든)하지 않는다. 왜냐 하면 그런 행위를 통해서 마치 제국주의 부르주아들이 평화를 가져올 주체라는 환상을 승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평화가 파괴되는 것은 자본주의가 무한한 탐욕으로 인한 호전적 체제이기 때문이다. 항구적 평화는 자본주의/제국주의 체제의 종식을 통해서만 오직 가능하다.


핵무기 포함 강력한 전쟁억지수단을 갖는 것이 당장의 평화를 위해서도 협정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도발하면, 자신도 만만찮은 보복을 받을 것이라는 것을 아는 상대는 함부로 도발하지 못한다. 약해보이고 이렇다 할 반격이 없을 것이라고 예상될 때 왕따도 시키고 폭력도 쉽게 가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들이 그렇게 당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 스탈린주의 스탈린주의의 반(反)트로츠키 날조와 비방 Q&A 2 file 볼셰비키 2018.04.20 4070
81 선거전술 (IBT) 계급 정치와 프랑스 선거–부르주아지와 단절하라!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093
80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국가자본주의 이론 — 나사가 빠진 엉터리 시계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098
79 혁명사 『10월 혁명』 옮긴이 후기 볼셰비키 2017.10.29 4165
78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남한의 구속된 사회주의자들을 모두 석방하라!(15호, 1995)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196
77 제국주의와 전쟁 (IBT) 제국주의의 피비린내 나는 자취 ( 24호, 200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02
76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중국 사회성격에 대한 메모: 중국은 이미 자본주의가 되었는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26
75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IBT 3차 세계회의: 의미 있는 일보 전진( 24호, 200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27
74 중동/아프리카 (IBT) 부시의 전쟁에 패배를! 이라크를 방어하자!(25호, 2003)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49
73 혁명사 (IBT) 레닌과 전위당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3.03.01 4281
72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맑스주의와 총파업 (21호, 1999) 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84
71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박근혜 퇴진투쟁에 담긴 사회동학과 노동계급의 원칙 2 file 볼셰비키 2017.03.14 4307
70 남미와 베네수엘라 (IBT) 일관된 카스트로 추종이 반스 추종으로 이어지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369
69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토니 클리프파의 계보: 트로츠키 대 부하린(6호, 198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19
68 중동/아프리카 (IBT) 마리카나 광부 학살 : 신 아파르트헤이트 자본주의 억압의 희생자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425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