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볼셰비키그룹 페이스북 8월 10일 게시글


우리는 평화협정 자체를 반대하지는 않는다. 양측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겠다고 나서는 국면이 있다면, 굳이 가로막아 서서 ‘그 평화협정 무효요! 평화협정 반대!’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가 반대하는 것은 제국주의 하에서 항구적인 평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부르주아들이 평화의 주체일 수도 있다는, 평화협정으로 평화가 올 것이라는 환상이다.


평화협정 자체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평화협정을 체결하라고 남한이나 제국주의 부르주아 진영에 요구(강요, 청원, 압박 등 어떤 말로 표현하든)하지 않는다. 왜냐 하면 그런 행위를 통해서 마치 제국주의 부르주아들이 평화를 가져올 주체라는 환상을 승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평화가 파괴되는 것은 자본주의가 무한한 탐욕으로 인한 호전적 체제이기 때문이다. 항구적 평화는 자본주의/제국주의 체제의 종식을 통해서만 오직 가능하다.


핵무기 포함 강력한 전쟁억지수단을 갖는 것이 당장의 평화를 위해서도 협정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도발하면, 자신도 만만찮은 보복을 받을 것이라는 것을 아는 상대는 함부로 도발하지 못한다. 약해보이고 이렇다 할 반격이 없을 것이라고 예상될 때 왕따도 시키고 폭력도 쉽게 가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들이 그렇게 당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4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덩샤오핑의 피비린내 나는 억압을 타도하자!/천안문 사태 file 볼셰비키 2019.09.09 47
213 강령 볼셰비키그룹 강령 볼셰비키 2019.06.16 92
212 세계정세 홍콩 시위의 우익 지도부들 file 볼셰비키 2019.10.12 113
211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버스 등 사회서비스에 대한 정책 볼셰비키 2019.05.17 228
210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맑시즘 2019 참관기 1: ‘홍콩의 송환법 반대 투쟁’ 9 file 볼셰비키 2019.09.21 273
209 중동/아프리카 신식민지의 격동: 수단, 알제리, 아이티, 말리 file 볼셰비키 2019.06.14 286
208 스탈린주의 야바위논리로는 한 걸음도 전진할 수 없다: 민플러스의 스탈린주의 악선동에 대해 볼셰비키 2019.03.15 424
207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벗에게: 최소 저항선을 찾지 않는 것, 그것이 우리의 첫 번째 강령입니다. 볼셰비키 2019.03.26 443
206 혁명사 『러시아 혁명사』 책소개 볼셰비키 2017.04.25 456
205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불철저한 노동조합지도부에 대한 단상 볼셰비키 2016.10.25 563
204 한국정세 문제는 최순실만이 아니다 볼셰비키 2016.11.04 662
203 혁명사 『10월 혁명』 책소개 볼셰비키 2017.10.29 798
202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IBT) 소비에트 중앙아시아 여성들 내에서 초기 볼셰비키의 활동 볼셰비키 2015.05.24 853
201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루비콘강을 건넌 소련과 좌익의 반응 볼셰비키 2015.09.13 857
200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2017년 민주노총 위원장단 선거에 대한 입장 볼셰비키 2017.12.21 86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