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볼셰비키그룹 페이스북 8월 10일 게시글


우리는 평화협정 자체를 반대하지는 않는다. 양측이 평화협정을 체결하겠다고 나서는 국면이 있다면, 굳이 가로막아 서서 ‘그 평화협정 무효요! 평화협정 반대!’라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가 반대하는 것은 제국주의 하에서 항구적인 평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부르주아들이 평화의 주체일 수도 있다는, 평화협정으로 평화가 올 것이라는 환상이다.


평화협정 자체에 반대하지는 않지만, 평화협정을 체결하라고 남한이나 제국주의 부르주아 진영에 요구(강요, 청원, 압박 등 어떤 말로 표현하든)하지 않는다. 왜냐 하면 그런 행위를 통해서 마치 제국주의 부르주아들이 평화를 가져올 주체라는 환상을 승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평화가 파괴되는 것은 자본주의가 무한한 탐욕으로 인한 호전적 체제이기 때문이다. 항구적 평화는 자본주의/제국주의 체제의 종식을 통해서만 오직 가능하다.


핵무기 포함 강력한 전쟁억지수단을 갖는 것이 당장의 평화를 위해서도 협정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도발하면, 자신도 만만찮은 보복을 받을 것이라는 것을 아는 상대는 함부로 도발하지 못한다. 약해보이고 이렇다 할 반격이 없을 것이라고 예상될 때 왕따도 시키고 폭력도 쉽게 가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들이 그렇게 당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버스 등 사회서비스에 대한 정책 볼셰비키 2019.05.17 228
18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벗에게: 최소 저항선을 찾지 않는 것, 그것이 우리의 첫 번째 강령입니다. 볼셰비키 2019.03.26 442
17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불철저한 노동조합지도부에 대한 단상 볼셰비키 2016.10.25 563
16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2017년 민주노총 위원장단 선거에 대한 입장 볼셰비키 2017.12.21 859
15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단결과 계급 그리고 강령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4.09.19 1155
14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프랑스 ‘최초고용계약법’ 반대 투쟁(29호, 200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2808
13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비정규직 투쟁과 우리의 과제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083
12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국제항만창고노동조합(ILWU)의 투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136
11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혁명 정당의 건설과 공동전선 전술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3.06.26 3240
10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파시즘을 어떻게 격퇴할 것인가? file 볼셰비키 2017.09.07 3376
9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레닌주의: ‘화해할 수 없는 이념적 경계’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390
8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트로츠키주의와 전술(19호, 1997) 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546
7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IBT 3차 세계회의: 의미 있는 일보 전진( 24호, 200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11
6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맑스주의와 총파업 (21호, 1999) 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54
5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북한을 방어하자! 관료집단을 타도하여 혁명적 재통일을! (2010년 12월 15일) ( 33호, 201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914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