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 원출처 – 국제볼셰비키그룹(IBT)



북한을 방어하자!

 


북한이 지난 2006년 10월 9일 핵무기를 실험했다고 발표했을 때, ‘국제 사회주의자들(International Socialists)’은 제국주의자들의 그간의 위협적 조치들과 위선을 비난했다. 그러나 동시에 그들은 “우리는모든 핵무기를 반대한다”고 말한다. (<사회주의 노동자(Socialist Worker)>  [런던], 2006년 10월 14일)

 

‘국제 사회주의자들’은 아마도 '자본가 계급을 설득하여 그들의 핵무기(대량 살상용 폭탄, 전투기, 기관총과 더불어)를 버리게 할 수도 있다'고 생각하고 싶은 모양이다. 그러나 그러한 무기들은 이라크나 아프가니스탄 또는 이란 같은 신식민지 국가들을 빈번히 침략하는 제국주의 지배자들에게 꼭 필요한 것들이다. 맑스주의자들은 그와 같은 침략행위에 대해 반대하는 한편, ‘우리의’ 제국주의자들에게 평화적이고 인도적인 외교 정책을 청원하는 등으로 평화주의적 환상을 유포하지 않는다.  레닌이 명확히 했던 것처럼, 제국주의는 길들여질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다만 타도될 수 있을 뿐이다.

 

레닌은 또한 전쟁에는 ‘정당한’ 전쟁과 ‘정당하지 않은’ 전쟁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러한 레닌의 지적은 바로, 우리 맑스주의자들이 '왜 미국과 영국 그리고 캐나다 등과 여타의 제국주의 점령군에 대해 저항하는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민중들을, 그들의 이념적 성향에 관계 없이, 군사적으로 지지해야 하는지'를 설명해주는 이유이기도 하다.

 

‘국제 사회주의자’는 그 창립자인 토니 클리프와 그의 추종자들이, 1950년에 미국을 필두로 하는 제국주의 연합군의 침략에 맞서 북한 방어하기를 거부한 이래로, 자유주의적 자본가 계급의 인기 있는 입장을 정치적으로 채택해 온 역사를 가지고 있다.  토니 클리프의  당시 의견을 인용해 보자.


“한반도는 단지 두 세력 집단들이 세계 3차 대전을 위한 자신의 준비된 힘을 측정해 보는 싸움터일 뿐이다. 이 전쟁에서 어느 한쪽을 편든다면, 그 의도가 어떠한지에 관계없이, 그는 사회주의와 한반도의 인민 모두에게 복무하지 않는 것이다.” -–(“한반도: 해방을 완수하라!” 1952년 11월 <사회주의 평론>에서--“Korea: End this ‘Liberating’!”, Socialist Review)

 

쿠바, 베트남, 중국 등에서와 같이 북한에서도 사회 혁명이 수행되었다. 자본가 계급은 그 자산을 몰수당했고, 스탈린 치하 소련 사회를 모델로 한 기형적인 노동자 국가가 건설되었다. 트로츠키주의자들은 이러한 국가들의 국유화된 재산들을 내적 또는 외적인 자본주의 반혁명의 기도들로부터 방어해야 한다. 동시에 관료화된 스탈린주의 정권을 타도할 노동자들의 정치 혁명과 그 바탕 위에 세워질 노동 계급의 직접적인 정치 지배를 지지한다.

 

‘국제볼셰비키그룹’은 제국주의 침략을 막기 위한 자기방어수단으로서, 북한(같은 의미에서 이란도)의 핵무기 보유 권리를 방어한다. 우리 맑스주의자들은 김정일 정권에 대해 정치적인 지지를 전혀 하지 않음과 동시에 북한, 쿠바 등에서 자본가로부터 쟁취한 과거의 것을 지키길 거부하는 자들은, 미래의 새로운 것을 싸워 얻을 능력도 없다고 판단한다.

 


2006년 11월


국제 볼셰비키 그룹(International Bolshevik Tendency)

?
  • ?
    가르강튀아 2017.10.17 10:23
    님은 북한뿐만 아니고 중국에 대해서도 그렇게 생각하시나요?
  • ?
    볼셰비키 2017.10.17 22:44
    질문이 짧아 의도 파악이 잘 안됩니다. 조금 더 구체적으로 설명해 주셨으면 합니다.
    중국에 대해서는 우리는 이미 여러번에 걸쳐 구체적으로 밝혀왔으므로,
    가르강튀아님이 생각하시는 중국에 대한 입장 아니면 지지하는 단체의 입장을 밝혀주시면 논의가 더욱 생산적으로 될 것 같습니다.
  • ?
    가르강튀아 2017.10.18 11:36
    님은 북한뿐만 아니고 중국에 대해서도 내부에서 정치혁명이 일어나서 중국 공산당을 분쇄하고 노동자 민주주의 정권이 세워져야 한다고 보시냐는 겁니다.
  • ?
    볼셰비키 2017.10.19 01:49
    <중국은 어디로>라는 글입니다. 여러 글들이 있지만 이 글도 중국에 대한 분석과 입장이 명확합니다.
    1) 이미 발표된 글들을 읽고 오셔야 2) 지지하는 정치조직이 어디인지 또는 노선이 무엇인지 알려주셔야 생산적 토론이 될 듯합니다.

    http://bolky.jinbo.net/index.php?mid=board_FKwQ53&category=305&document_srl=733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9 세계정세 (IBT) 쇠퇴하는 미 제국(帝國): 세계질서의 재구축과 제국주의 경쟁의 격화(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313
158 선거전술 (IBT) 2005년 뉴질랜드 의회선거에 대한 IBT 성명서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2831
157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국제볼셰비키그룹의 5번째 국제회의: 혁명지도부 건설을 위한 투쟁(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681
156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다함께는 언급하지 않는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262
155 제국주의와 전쟁 (IBT) 제국주의와 세계불평등: 자본축적과 신식민지 약탈( 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765
154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중국은 어디로? : 정치혁명과 반혁명의 갈림길(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426
153 여성/소수자 해방운동 (IBT) 박탈당한 아일랜드 여성의 선택권: 요구에 의한 무료 낙태를 즉각 허용하라!(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10369
152 스탈린주의 어느 스탈린주의자와의 대화 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094
151 세계정세 (IBT) 세계 경제 위기의 원인과 결과에 대한 맑스주의 분석(31호, 2009)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2854
150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맑스주의와 볼리바르 혁명: 베네수엘라와 좌익들(30호, 2008)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800
149 중동/아프리카 (IBT) 짐바브웨 : 클리프주의자의 독이 묻은 ‘승리’(24호, 2001)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650
148 '좌익조직'들에 대한 분석/평가 (IBT) 레닌주의를 옹호하며: 무정부주의 조직과 전위(29호, 200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639
147 제국주의와 전쟁 (IBT) 반제국주의 vs 개입지지 ‘연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554
146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프랑스 ‘최초고용계약법’ 반대 투쟁(29호, 200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2853
145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중국 사회성격에 대한 메모: 중국은 이미 자본주의가 되었는가?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6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