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2017년 제9기 민주노총 위원장단 결선투표에서 기호 2번 이호동/고종환/권수정 후보조를 비판적으로 지지한다.


그 이유는,


첫째, 자본가정당인 정의당에 대한 성격규정이 모호하고, 개량을 넘어 자본주의 자체에 대한 타격이 미약하지만, 최소한 기호2번 후보조는 '계급 vs 계급'의 정치를 내세우며 노동계급의 정치·조직적 독립성을 명목적으로나마 선명히 제기하기 때문이다.


둘째, 평화협정이라는 외교 형식으로 한반도와 동아시아 평화가 가능하다는 환상을 가지고 있으나, 기호 2번 후보조는 북-미 갈등과 한반도 전쟁위기의 근본원인이 미제국주의라는 것을 분명히 적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셋째, 철도노조 전위원장 김명환을 앞세운 기호1번 후보조는 2013년의 철도파업을 자랑스러운 투쟁 성과인 것처럼 내세우지만, 실제로 2013년 파업의 종결은 당시 조합원들의 투쟁의지와 달아오른 정세를 무력화시킨 굴욕적이고 배신적인 것이었다. 그 점을 분명히 하지 않고 용인한다면, 앞으로 배신이 상례가 될 것이기 때문이다.


2017년 12월 21일


볼셰비키그룹

?

  1. 다함께는 언급하지 않는다

  2. (IBT) 국제볼셰비키그룹의 5번째 국제회의: 혁명지도부 건설을 위한 투쟁(31호, 2009)

  3. (IBT) 토니 클리프파의 계보: 트로츠키 대 부하린(6호, 1989)

  4. (IBT) 노동자권력(Workers Power)의 2단계 “트로츠키주의”

  5. (IBT) 차베스와 ‘제5인터내셔널’에 대한 노동자권력(WP)의 횡설수설과 우왕좌왕(32호, 2010)

  6. (IBT) 반제국주의와 노동자연대운동(WSM) ( 33호, 2011)

  7. 국가보안법과 ‘전진’의 배신 행위

  8. (IBT) 클리프주의자들의 계급협조주의

  9. 국가자본주의 이론 — 나사가 빠진 엉터리 시계

  10. 촛불정국과 사노련의 조합주의적 기회주의

  11. ‘맑시즘 2012′ 참관기 1: 혁명가들과 그 고전들: 레닌의 《공산주의에서의 “좌익” 소아병》

  12. 북한의 ‘개혁/개방’을 둘러싼 한반도의 정세(2005)

  13. 다시 읽어보는 [무엇을 할 것인가?]

  14. 왕범서의 『회상』 서평

  15. (IBT) 월가점령운동에 대하여: 자본주의는 순치되지 않는다. 1%를 몰수하자!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