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연락처 :
bolle1917@gmail.com

매춘방지를 위한 제 5차 국제회의

 

백인노예 매매억제를 위한 제 5차 국제회의가 최근 런던에서 종료되었다.


공작부인 백작부인 가톨릭주교 기독교성직자 유대교목사 경찰간부 등, 모든 종류의 부르주아 박애주의자들이 전면에 나섰다! 얼마나 풍요로운 식사와 화려한 공식 행사가 그들에게 베풀어졌는가! 그리고 매춘의 해악과 파렴치함에 대한 얼마나 많은 엄숙한 연설들이 행해졌는가!


고귀한 부르주아 대표들이 제안하는 투쟁의 방법들은 무엇인가? 그것은 주로 두 가지이다--종교와 경찰. 그것들은 매춘과 싸우는 데에 있어 믿음직하고 유용한 것으로 보인다. 런던 파견 Leipziger Volkszeitung지(誌) 기자에 따르면, 한 영국 대표는 포주를 사형에 처하는 법을 자신이 제출했다고 자랑했다고 한다. 보라, 매춘에 맞서 싸우는 현대의 ‘문명화된’ 이 영웅을!


경찰과 ‘타락한’ 여성들이 여자경찰에 의해 감시되고 있다는 사실에 열광하던 캐나다에서 온 여성은, 임금 인상 문제가 언급되자마자 여성노동자는 더 나은 임금을 받을 자격이 없다고 말한다.


독일에서 온 목사는 요즘의 물질주의를 개탄한다. 그에 따르면 물질주의는 사람들 사이에 만연해 있고 자유연애를 조장한다.


오스트리아 대표 가트너가 매춘의 사회적 원인인 노동계급 가족이 겪고 있는 궁핍과 가난, 미성년 노동, 열악한 주거 조건 등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 하지만 그에 대한 적대적인 야유는 곧 그를 침묵하게 만들었다!


한편, 대표들 중의 일부인 최고위층에 관한 내용들은 교훈적이고 고상했다. 예를 들어 독일 황후가 베를린의 여성 병원에 방문했을 때, ‘불법적인’ 아기 엄마들의 손가락에는 반지가 끼워졌다. 미혼모들로 인해 높으신 그 분이 충격 받지 않기 위한 배려였다.


우리는 이것들을 통해 역겨운 부르주아의 위선이 그 귀족들과 부르주아들의 대회를 지배했음을 알 수 있다. 박애주의와 경찰 찬양 말재주꾼들. 가난과 궁핍에 대한 조롱을 “매춘에 맞선 투쟁”이라고 하는, 귀족들과 부르주아 계급의 확고한 지지를 받는…….


Rabochaya Pravda No. 1, July 13, 1913.


원문: http://www.marxists.org/archive/lenin/works/1913/jul/26.htm


<끝>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1 한국정세 <노동자의 책> 대표 이진영에 대한 국가보안법 탄압을 규탄한다! file 볼셰비키 2017.01.05 1291
210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소련 붕괴에 대한 맑스주의적 분석' 청중토론 볼셰비키 2015.06.16 2447
209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1920~1950년대 미국노동운동 속에서의 혁명활동 볼셰비키 2015.11.13 6506
208 선거전술 (IBT) 1948년 월리스 캠페인에 대한 제임스 캐넌의 논평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3.02.18 4586
207 노동자국가(소련/중국/북한 등)의 사회성격 (IBT) 1989년 사태 25년 후 볼셰비키 2015.07.25 857
206 선거전술 (IBT) 2005년 뉴질랜드 의회선거에 대한 IBT 성명서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2771
205 선거전술 (IBT) 2016년 미국 대통령 선거: 부패한 ‘민주주의’ file 볼셰비키 2016.12.16 2501
204 선거전술 (IBT) 2017년 영국 선거와 노동자의 선택 볼셰비키 2017.06.07 3534
203 노동운동과 혁명정당 (IBT) IBT 3차 세계회의: 의미 있는 일보 전진( 24호, 2002)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202
202 강령 (IBT) IBT의 이행 강령 해설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3.06.26 3586
201 남미와 베네수엘라 (IBT) ‘볼리바르’ 혁명인가 아니면 노동계급 혁명인가?(27호, 2005)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823
200 한국 관련 문서들 (IBT) ‘잊혀진’ 한반도 전쟁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5634
199 제국주의와 전쟁 (IBT) 결말을 향해가는 이라크(29호, 2007)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5124
198 선거전술 (IBT) 계급 정치와 프랑스 선거–부르주아지와 단절하라!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4056
197 선거전술 (IBT) 공산주의와 선거 볼셰비키-레닌주의자 2012.12.24 324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